안녕하세요! 앨리Son입니다~


얼렁뚱땅 집밥 요리 카테고리에 넣었지만, 요리 레시피는 아닙니다~


가끔 이렇게 카테고리가 애매한 글들이 있지 않나요? 내 돈 주고 사 먹었으니 리뷰로 넣을 수도 있고, 일상으로 넣어도 되겠지만 음식이라서 요리 카테고리에 넣어봤어요.


먹는 게 남는 것 아니겠습니까 ㅎㅎ 맛있게 잘 먹고, 건강하게 면역력을 유지하는 게 무엇보다 중요한 때입니다. 


저는 고기, 해산물, 유제품 등을 모두 좋아하기 때문에 채식주의자는 아닙니다. 하지만 가끔 간헐적으로 비건(vegan) 식을 하고, 평소에는 플렉시테리언(flexitarain) 정도라고 할 수 있어요. 


채식주의자는 가장 엄격한 프루테리언(fruitarain)부터 가장 유연한 플렉시테리언(flexitarain)까지 대략 8단계로 분류할 수 있는데요. 프루테리언(fruitarain)은 가장 엄격한 극단적 채식주의자로 과일과 견과류만 먹습니다. 그중에서도 땅에 떨어진 과일만 먹는 프루테리언도 있죠. 


가장 마지막 단계에 있는 플렉시테리언(flexitarain)은 평소에는 주로 채식을 하지만 가끔 육식을 겸하는 가장 융통성(?) 있는 채식주의자라고 할 수 있어요. (경우에 따라서 육식하는 빈도수는 다릅니다.)





소고기의 마블링을 보고 아름답다고 느낀다면, 채식주의자가 될 수 없습니다.. ㅋㅋㅋ 빛깔이 참 영롱하고 마블링이 아름답다고 느껴지네요 ㅎㅎ 유채나물은 봄나물 중에서 가장 좋아하는 최애 풀때기입니다~ 삼동초나물이라고도 불리죠.


유채나물 겉절이, 무침, 김치, 샐러드 등 다양한 방법으로 먹을 수 있어요. 특유의 달큼한 향과 고소한 맛, 약간의 쌉싸름한 맛이 나는데 제 입에는 그렇게 맛있을 수가 없어요. 봄에 보드랍게 올라오는 여린 잎은 정말 맛있습니다!





맛있는 소고기 부위가 많지만, 저희 집은 주로 한우 부챗살(부채살)을 자주 먹는 편입니다. 부채살은 기름기가 적고 칼로리는 100g에 192kcal라고 합니다. 다이어트용 소고기로도 많이 먹는다고 하는데, 저는 다이어트와 무관하게 그냥 맛있어서 먹어요!


한우 1+ 등급으로 100g당 9,500원에 구매했어요. 최근에 먹은 건 사진을 찍지 못해서, 이 사진은 몇 달 전에 먹은 거랍니다. 같은 정육점이 아니라서 가격비교가 되진 않지만, 코로나 이후에 구매한 가격이 더 비쌌어요. 1월에 산 한우 부채살 1+ 등급은 436g에 41,420원이었어요.


마트의 수입산 소고기는 더 저렴하게 구매가 가능하지만, 2번 먹을 거 1번 먹더라도, 3번 먹을 거 1번 먹더라도 전 한우가 좋습니다.. ㅎㅎ (소는 이렇게 사람에게 많은 보시를 하니, 정말 복 받을 겁니다~ )





이건 더 전에 사 먹었을 때인데, 동일한 한우 부채살 1+ 등급 256g에 24,320원에 샀습니다. 근데 먹어보니 정말 양이 너무~~ 적더라고요. 가족과 함께 먹기 위해 다른 부위와 한돈 삼겹살도 함께 구매하긴 했는데요.


치킨이나 피자를 먹었으면 배라도 불렀을 텐데, 25,000원이 몇 점으로 순삭 되니 좀 허무하긴 하더라고요 ㅋㅋㅋ 피자, 치킨도 물론 맛있긴 하지만 입에서 살살 녹는 소고기와 비교하긴 힘들 거 같아요. (하지만 치킨, 피자 먹을 땐 소고기 생각은 안 나요~)





몇 점 안 되니까, 그냥 다 구워요~ 새 프라이팬도 있는데, 굳이 낡고 오래된 프라이팬을 꺼내서 굽습니다. 허름한 맛집에서 찌그러진 냄비에 요리한 음식이 기가 막히게 맛있듯, 이 낡은 프라이팬에서 요리할 때 특히 맛있더라고요~





좀 과장해서 종잇장처럼 얇아서(차돌박이 수준은 아니지만) 사실 굽고 자시고 할 것도 없어요. 불에 올리면 금방 굽히니까, 바로 뒤집어 줍니다~~





너무 얇아서 자르지 않고 그대로 한입에 넣어서 먹어도 될 것 같아요. 그럼 입안을 가득 채우며, 풍부한 육즙을 그대로 느낄 수 있겠죵 ㅎㅎ 접시에 옮길 것도 없이, 구워서 그 자리에서 바로 먹고 끝내도 될 것 같지만..





잘라서 접시에 담아봤어요. 그래도 잘라놓고 보니 10점은 넘을 것 같네요~^^ 이게 아마 25,000 원치 정도인 것 같은데요. 이거 x 40팩인 100만원치 정도는 먹어야 배부를 각!! ㅋㅋ





파채를 좋아해서 같이 곁들여놓긴 했는데, 같이 먹진 않았어요. 한우 먹을 때는 다른 야채와 절대 함께 먹지 않아요. 삼겹살은 미나리나 부추, 구운 김치, 청양고추, 마늘, 쑥갓, 쌈무, 쌈장 등등을 듬뿍 넣어 상추에 쌈 싸 먹는 걸 좋아합니다. 하지만 소고기는 기름장도 말고, 딱 소금만 찍어 먹는 걸 좋아해요. 본연의 맛 그대로~~





그래서 이 유채나물은 부챗살(부채살)과 같은 날 먹은 것은 아니고요, 요즘 식사때 즐겨먹고 있어요. 유채나물 겉절이도 맛있고, 유채김치도 정말 맛있어요. 유채무침은 살짝 데쳐서 된장으로 간해서 무칠 때가 많아요. 하지만 무엇보다는 저는 그냥 생으로 먹는 것을 좋아합니다.





몇 번 씻으며 누런 떡잎과 흙을 제거하고, 먹기 좋게 손으로 뜯어줍니다. 유채 꽃대 부분은 특히 오돌오돌 씹히며 더 달큼한 맛이 나는데, 꽃 부분이 별로 없어서 아쉽네요~ 아버지가 신선한 먹거리를 밭에서 매일 가져오시기 때문에, 유채나물을 원 없이 먹고 있어요.





샐러드드레싱 없이, 완전 생으로 먹는 것을 가장 좋아해요. 아니면 간장+식초+꿀 정도의 소스를 만들어 찍먹 or 부먹을 하기도 합니다. 생 유채나물을 먹을 때마다 이상한 소리(감탄사)를 내곤 해요~ 그냥 아주 봄의 강력한 생명력을 흡입하는 느낌이거든요 ㅎㅎ





다시 부채살로 돌아와, 얇고 부드러워서 그냥 입에 넣자마자 사라지는 마법ㅎㅎ 마지막 남은 한점까지 맛있게 냠냠 잘 먹었다는 얘기입니다. 급 마무리!! ㅋㅋ 이거 먹은 날 영 배가 차지 않아서, 삼겹살이를 더 구워 먹고 싶었지만 참았다고 합니다. 왜냐면, 한우 먹은 입에 삼겹살로 입가심하고 싶진 않아서죠 ㅎㅎ


소고기 한우 부채살 구이와 봄내음이 물씬한 유채나물 샐러드 이야기는 여기까지입니다. 봄에 사람이 나른하니 기운이 없는 이유가 있는데요. 만물이 소생하는 계절 봄에는 자라나는 식물에게 인간의 에너지를 많이 나누어주기 때문이에요. 물론 사람도 자연에게서 에너지를 많이 받고 있습니다.


하지만 특히 봄에는 식물이 혈기왕성하게 자라나는 시기라서, 에너지 분배가 그리로 더 많이 가게 됩니다. 봄나물, 봄에 나는 신선한 과일, 채소를 많이 먹으면 에너지를 회복할 수 있어요.


봄 제철음식을 통해 봄의 강력한 생명력을 느껴보시기 바랍니다 :)


▶ 공감, 댓글, 구독으로 앨리에게 큰 힘주셔서 감사합니다 ♥.

▶ 공유 아이콘을 클릭하여 필요한 곳에 이 글을 공유할 수 있습니다. (2차 변경 및 불펌은 X )

▶ 당신은 언제나 보호받고, 사랑받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s://lifechanging.tistory.com BlogIcon 라이프체인징 2020.03.21 16:35 신고

    너무 맛있어 보입니다. 오늘은 소고기 먹어야겠네요.
    잘보고 공감, 구독하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되세요.

  3. Favicon of https://kimteam81.tistory.com BlogIcon 의군 2020.03.21 16:40 신고

    일주일에 한번은 고기를 먹어야 하는데 그 날이 오늘이군요.. ㅋㅋㅋ
    요즘 대기질이 좋지 않으니 목에 긴 때를 쓸어내리는데에는 고기만한게 업지요...
    침 넘어 갑니당~

    • 반갑습니다 의군님^^
      고기 먹는 날은 몸이 바로 즉각 반응하지요? ㅎㅎ
      목에 낀 때는 삼겹살만한 것이 없지요 ㅋㅋ
      굿밤, 꿀잠 주무세용 :)

  4. Favicon of https://elenamelody.tistory.com BlogIcon elenamelody 2020.03.21 19:15 신고

    오~~ 너무 맛있어보여요! 한우는 정말 정답인거 같아요 ㅋ 좋은 포스팅 잘 보고갑니다

  5. Favicon of https://77771010.tistory.com BlogIcon 딱조아 2020.03.21 19:57 신고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6. Favicon of https://onestar9077.tistory.com BlogIcon onestar9077 2020.03.21 22:03 신고

    역시 소고리는 다 맛있죠...ㅎㅎㅎ
    부채살도 너무 맛있고,
    소스 없이도 너무 맛있지만
    간장소스와 함께라면 침이 츄릅...

    • 간장소스 좋아하시는군요.
      저는 개인적으로 소금 콕이 제일 좋지만,
      기름장과 간장소스도 사랑합니다^^
      굿밤, 꿀잠 주무세요 :)

  7. Favicon of https://newedge.tistory.com BlogIcon 뉴엣 2020.03.21 23:00 신고

    저도 채식을 항상 생각하면서 실천을 못하고 있는 사람 중 한 명입니다 ㅎㅎㅎㅎ 가끔 고기를 먹다가 동물이 생각나서(특히 닭) 더이상 못 먹게 되는 경우도 종종 있는데요, 완전한 채식을 할 수만 있다면 정말 좋을 것 같아요. 아직 제 수준에서는 안 됩니다 ㅠㅠ 저도 동네 정육점에서 한우를 사서 구워 먹는 걸 좋아하는데, 소는 사람에게 보시를 하니 복 받을 거라는 생각은 해 본 적이 없네요 ㅎㅎㅎㅎ 그렇게 생각하면 조금 더 마음이 편해지는 것 같습니다 :)

    부채살 참 맛있게 구우신 것 같습니다. 그래도 아무튼 점점 채식주의자가 되기 위해 조금씩 노력해 나갈 거예요..!!

    • 소는 사람에게 많은 보시를 해서 복 받을 거라는 생각은,
      지극히 이기적인 인간 입장의 생각이죠 ㅎㅎ
      하지만 소처럼 자신의 머리부터 발끝까지(심지어 혀까지 ㅠㅠ)
      껍데기까지 다 내어주는 동물을 보면,
      정말 아낌없이 주는 나무가 생각나요.
      그리고 진심으로 감사하며 먹습니다.
      (죄책감이 들면 차라리 먹지 않는 게 좋으니까요.. ㅠ
      저는 육식과 채식에 대한 개념을 달리 생각하면,
      에너지 통합 차원에서 모두 자연스럽다고 생각되어 집니다.)
      소도 돼지도 아닌 닭을 보며 그런 생각이 드시는 걸 보니,
      조류와 어떤 인연이 있으신 것 같아요^^
      채식주의자가 되고 싶다면, 언젠가 자연스럽게 그렇게 되실 거예요 :)

  8. Favicon of https://physiolee.tistory.com BlogIcon physiolee 2020.03.22 01:40 신고

    음...이시간에 곤욕스럽네요ㅎㅎ
    배고픕니다...
    잘보고갈게요^^

    • 감사합니다~^^
      저도 야심한 시각이나, 빈속에 잇님들 블로그 방문해서
      맛있는 사진들보면 너무 괴롭곤해요 ㅎㅎ
      굿밤되세요 :)

  9. Favicon of https://memoryseung1224.tistory.com BlogIcon 청두꺼비 2020.03.22 10:04 신고

    저도 먹어보고 싶어 지네요. 정말 맛있어 보입니다. 좋은 정보 감사해요. 잘 보고 가요. : )

  10. Favicon of https://lovemegg.tistory.com BlogIcon J셀리 2020.03.22 11:31 신고

    소고기는 넘비싸긴해요 넘배가고파지네요ㅜㅜ
    이제시작한블로거예요 앞으로 소통하고 지내고 싶습니다~

  11. 소고기 맛있어 보여요

  12. Favicon of https://adamas48.tistory.com BlogIcon B.DIA96 2020.03.22 13:41 신고

    좋은 글 잘 보고 가요~

  13. Favicon of https://iamnot1ant.tistory.com BlogIcon 베짱이 2020.03.23 04:12 신고

    한우부채살.... 저정도가 4만원이라니.. ㅋㅋㅋ
    저였더라면.... 돼지고기 앞다리살로 제육볶음을 만들었을듯한... ㅠ..ㅠ
    그러나... 비싼 만큼 그 맛은 ... 으으ㅡ

    • 구워서 접시에 담긴 사진은
      약 25,000원치 정도됩니다 ㅎㅎ
      너무 부드럽고 맛있어서 전혀 아깝지 않았어요^^
      굿밤, 꿀잠 주무세요~

  14. Favicon of https://koreabackpacking.com BlogIcon 코리아배낭여행 2020.03.23 05:29 신고

    고기는 역시 소고기인가요.
    넘 맛나 보입니다.
    공감 꾹 누르고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 네 그죠 ㅎㅎ
      다른 고기 먹을 때는 굳이 소고기 생각이 나진 않는데,
      소고기를 먹고 나면, 아~ 왜 소인지 알겠다! 싶어지죠 ㅋㅋ
      굿밤, 꿀잠 주무세요~

  15. Favicon of https://sesack.tistory.com BlogIcon 세싹세싹 2020.03.23 11:09 신고

    와 부채살 ㅠㅠ 진짜 맛있어보여요~^^
    오랜만에 한우 구워먹고 싶네용~~!
    유채나물은 많이 보던 건데 이름은 잘 몰랐던 나물이네요 ㅋ
    고기랑 같이 곁들여 먹으면 참 좋을 것 같아요^^

    • 넹~ 고기와 유채나물을 같이 먹어도 좋을 것 같아요.
      특유의 달큼한 향을 느끼려면 생으로 먹는 걸 추천하고요!
      사람들이 유채꽃은 잘 아는데,
      유채나물은 잘 모르는 경우가 많더라고요~
      (동일한건지도 모르는 경우가 있고요.)
      유채꽃부분도 엄청 맛있답니다ㅎㅎ

  16. Favicon of https://jennablog.kr BlogIcon 제나  2020.03.23 20:18 신고

    부채살 엄청 맛있죠.
    예전에 다이어트하면서 몸 만들때 닭가슴살에 질려서 부채살로 바꿔서 엄청 먹었던 기억이 생생해요.
    별다른 양념없이 소금만 살짝 뿌려 먹어도 어찌나 맛있던지.. 말씀하신대로 야채나 특별한 소스없이도 고기 맛 자체로도 너무 맛있더라구요 ㅎㅎ
    봄의 기운이 느껴지는 유채나물. 데치지 않고 생으로 드셨다니 아삭함과 특유의 향이 너무 좋을듯 싶어요. ㅎㅎ 계절의 기운을 담은 제철음식은 건강에도 너무 좋죠 ^^
    사진보니 저도 부채살 사서 구워먹고 싶어집니다. 공복에 보니 살짝 힘드네요 ㅎㅎ ㅠㅠ

    • 다이어트하실 때 닭가슴살에 질려 부챗살로! ㅎㅎ
      럭셔리한 다이어트네요 ㅋㅋ
      (부챗살로 허기진 배를 채우려면 얼마나 먹어야 하는 걸까요;; )
      근데 확실히 칼로리가 낮아서 다이어트용으로 좋을 것 같아요.
      기름기가 적어서 맛없다고 하시는 분들도 있던데,
      제 입엔 소금만 살짝 찍어도 정말 너무 맛있더라고요.
      제철 봄나물로 에너지 충전 많이 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

  17. Favicon of https://sinlimlife.tistory.com BlogIcon 생명마루 신림점 2020.03.24 13:45 신고

    우와 한우 맛잇겠어요!ㅎㅎ

  18. Favicon of https://ksj977397.tistory.com BlogIcon 신입사원다람쥐 2020.03.24 21:23 신고

    봄나물에 한우가지 맛점^^

  19. Favicon of https://mysky0015.tistory.com BlogIcon 계리직 2020.03.25 17:56 신고

    소고기는 사랑입니다.~
    너무 맛있을거 같네요~

  20. Favicon of https://lemon-7.tistory.com BlogIcon 레몬언니 2020.03.27 22:11 신고

    채소도 신선하고 육질도.. 최고네요. ^^ 요리실력 사진 실력 빠지는 게 없는 앨리님 ~ 잘보고갑니다~

    • 단지 한우는 구웠을 뿐이고,
      유채나물은 생으로 먹었을 뿐인데
      요리실력 칭찬을 해주시니 감사합니다~ :D
      편안한 저녁, 맛저 하세용~^^

  21. Favicon of https://victoryenglish.tistory.com BlogIcon 빅토리No1 2020.03.30 17:29 신고

    봄나물에 소고기 한점올려서 냠냠...ㅜ 오늘 저녁은 고기사서 집에가야겠네요^^
    구독하고갑니다!즐거운 월요일되세요^^
    제 블로그에도 놀러오세요^^
    소통하면서 지내요♡맞구도옥^^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