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자를 워낙 좋아해서 자주 배달시켜 먹지만, 가끔 집에서 만들어 먹기도 합니다.


특히 2020년 올해는 집에서 만든 피자도 많이 먹었던 것 같아요.


주말 아침에 일어나 평범한 밥 먹기가 싫을 때, 냉장고에 있는 재료를 그냥 다 털어서 만드는 거죠^^


물론 냉장고에 기본적인 재료들은 어느 정도 갖추고 있어야 가능합니다.


완벽하게 재료를 다 갖추고 가장 맛있는 레시피를 찾아서 따라 하면 더 맛있겠지만, 저는 이렇게 냉장고에 있는 한정된 재료로 마음대로 요리하는 걸 더 즐기는 편이에요~.


오븐, 에어프라이어, 전자레인지 없이 가스레인지에 프라이팬으로 만들 수 있는 간단한 방법입니다. 단, 뚜껑이 필요하니 사이즈가 비슷한 냄비 뚜껑이라도 있으면 좋아요.





집에서 피자만들기

고구마채 도우와 푸짐한 토핑



도우 재료 : 고구마 (or 감자), 계란, 소금

토핑 재료 : 대패삼겹살, 방울토마토, 바나나, 피망, 버섯, 피자치즈

※ 피자소스 없이, 먹을 때 케첩 조금 뿌리기.


피자 소스는 없어서 바르지 않았지만, 바르면 아무래도 더 맛있겠죠? ^^ 토핑 재료는 입맛대로 마음껏 넣으면 될 것 같아요~ 재료가 별로 없는 날은 버섯, 치즈만 올려서도 만들어봤는데, 그것도 충분히 맛있더라고요.





고구마 또는 감자를 채 썰어줍니다. 사진보다 좀 더 가늘게 썰어주면 익히기 좋아요~ 물에 잠시 담가 전분 제거 후 물기를 빼줘요. (바쁠 땐 생략 가능) 프라이팬에 기름 두르고 채 썬 고구마를 볶아줍니다. 고구마, 감자 두 종류 다 맛있었는데, 다음엔 함께 섞어서 만들어봐야겠네요^^ 





어느 정도 씹히는 식감을 위해서 두껍게 채 썰었기 때문에, 볶는 것만으로 속까지 잘 익지 않아요. 약불에서 뚜껑을 덮고 살짝 쪄줍니다.





어느 정도 노릇노릇하게 맛있는 색깔이 되었어요. 토핑을 다 올리고 다시 한번 뚜껑을 닫고 치즈를 녹일 거라서, 미리 고구마를 완벽하게 다 익힐 필요는 없어요.





계란 2개를 풀어서 소금 간하고, 

볶은 고구마 채 위에 부어줍니다. 





피자소스가 있다면 발라주고,

없으면 바로 치즈-토핑-치즈 순으로 

올려주면 돼요.





토핑을 버섯만 넣은 날이에요.

4종 치즈(모짜렐라치즈 70%, 콜비치즈 10%, 

체다치즈 10%, 고다치즈 10%)를 넣었어요.

 




저온에서 뚜껑을 닫고 

치즈가 녹을 때까지 기다려줍니다.





치즈가 다 녹았어요~





후라이팬 통째로 식탁으로 옮기기~





반은 케첩을 뿌리고, 반은 그냥 먹어봤어요~

고구마, 계란, 버섯, 치즈만으로도 맛있어요^^





고구마채 도우는 일반 피자도우처럼 조각내서 들고 먹기는 힘들고, 젓가락이나 포크로 뜯어먹기 알맞아요. 숟가락으로 퍼먹을 정도는 아니고요~ 집에서 피자 만들기 정말 쉽습니다 ㅎㅎ 여기까진 소박한 토핑 버전이었고요!





지금부턴 푸짐한 토핑 버전입니다~!! 베이컨을 넣으면 좋은데, 냉동 대패삼겹살 먹다 남은 게 있었어요. 항상 생삼겹살만 먹었는데, 냉동 대패삼겹살은 정말 오랜만에 먹어보네요.





대패삼겹살은 양이 확 줄어들 거니까

푸짐하게 넣어요! (넣고 더 넣었어요.)





소고기가 아니니까

충분히 익혀주고 소금 간을 해줬어요.





재료 준비과정을 찍지 않아서,

갑자기 완성 샷으로 점프~~! ^^





1층 ▶ 고구마채 도우와 계란,

2층 치즈, 대패삼겹살, 버섯,

3층 ▶ 피망, 방울토마토, 바나나

4층 ▶ 4종 치즈(모짜렐라 치즈 70%)





치즈를 많이 넣었는데, 

다른 토핑의 양이 워낙 방대해서

좀 묻히는 감이 있네요 ㅎㅎ





가위로 잘라서 포크로 떠 봤더니

묵직하네요~!!





큰 나무주걱으로 떠먹었어요.





개인 접시에 덜어서 

케첩을 살짝 뿌려 먹습니다.





엄마와 함께 먹었는데, 빠른 속도로 양이 줄었어요. 어느새 마지막 한 조각! 후라이팬이 제법 큰 편이라 라지 한판 사이즈는 나올 텐데요. 보통 라지 한판 정도는 혼자 먹기 때문에 가족과 함께 먹을 때는 두 판이나 더 큰 사이즈를 주문해야 해요. 





그런데 이건 재료를 푸짐하게 넣어서 두께가 두툼합니다. 엄마와 함께 먹었는데도 양이 차더라고요^^ 피자 한두 쪽만 먹어도 느끼해서 못 먹는다 하시는 분들은 모르겠지만, 피자덕후 분들은 있는 재료 없는 재료 다 넣어서 집에서 피자만들기 해보시는 것도 좋을 거예요~


빅사이즈의 피자팬이 집에 있긴 한데, 주로 명절에 전 부칠 때 이용하는 편이고 평소에 간단히 만들 때는 그냥 프라이팬이 더 편하더라고요. 다음에는 다른 재료를 또 듬뿍 넣어서 새로운 피자 만들어 먹어야겠어요!


맛있게 감사히 잘 먹었습니다! 


며칠 남지 않은 2020년 연말, 몸도 마음도 따뜻한 시간 보내세요 :)


▶ 공감, 댓글, 구독으로 앨리에게 큰 힘주셔서 감사합니다 ♥.

 공유 버튼을 이용한 비상업적 용도의 온라인 스크랩만 허용합니다. (2차 변경 및 불펌 X )

▶ 당신은 언제나 사랑받고, 보호받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


  1.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空空(공공) 2020.12.27 19:54 신고

    웬만한 브랜드 피자 보다 나은것 같습니다
    보기만 해도 맛있어 보입니다.
    한입 해보고 싶어지는군요 ㅎ

  2. Favicon of https://koo123.tistory.com BlogIcon 계리직 2020.12.27 20:12 신고

    세상에나 집에서 이런 비주얼이 나올수 있다니 너무 놀라운데요!!
    토핑도 내가 원하는데로 올릴수 있고!
    너무 좋네요!!
    보기만 해도 마음이 따뜻해 지는거 같아요
    감사히 잘 보고 갑니다

    • 계리직님 댓글이 더 따뜻하네요 감사합니다ㅎㅎ
      있는 재료 없는 재료 다 털어넣으면,
      이런 비주얼이 나옵니다~ ㅋㅋ
      따뜻한 굿밤 보내세요^^

  3. Favicon of https://woodconsole.tistory.com BlogIcon 콘폰 2020.12.27 20:46 신고

    와.. 대박.. 엄청 금손이시네요!!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구독하고 갈게요 소통하고 지내요~~

  4. Favicon of https://sesack.tistory.com BlogIcon 세싹세싹 2020.12.28 11:23 신고

    우와 집에서 이렇게 만드실 수 있으면
    굳이 사먹을 이유가 없으실 것 같아요 ㅋ
    원하는 토핑 팍팍넣고 만들어서 취향에도 맞고
    넘 맛있을 것 같습니당~! ^^

    • 만들어 먹으면 좀 더 건강한 맛이고,
      사 먹으면 진짜~ 맛있는 맛이라서 80%는 사먹어요 ㅎㅎ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세싹쎄싹님^^

  5. Favicon of https://jennablog.kr BlogIcon 제나  2020.12.28 14:54 신고

    시켜먹는 피자 너무 맛잇지만 가끔은 너무 비싼게 아닌가 싶을때도 많더라구요.
    집에서 만들어먹으면 토핑도 내 입맛에 맞게 할 수 있고 시켜먹는것보다는 저렴해서 좋더라구요^^
    토핑재료를 보니 제가 좋아하는 대패에 버섯이 들어가 있어 너무 맛있을거 같아요.
    고구마를 도우재료로 활용하는것도 아이디어가 너무 좋은거 같구요 ㅎㅎ
    시켜먹는 피자는 이렇게 풍성한 토핑 불가능하죠. 맥주랑 같이 먹으면 잘 어울릴거 같아요. 저도 한번 시도해보고 싶네요. ㅎㅎ

    • 맞아요~ 피자덕후들에겐 몇번만 시켜먹어도 10만원이 순삭이기 때문에,
      재료 사다가 토핑 듬뿍 넣고 만들어 먹는 것도 좋더라고요^^
      역시 토핑은 다양하고 푸짐한 게 최고같아요 ㅎㅎ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제나님^^

  6. Favicon of https://dreamlover2425.tistory.com BlogIcon 드림 사랑 2020.12.28 16:45 신고

    앗 집에서 이렇게 맛있는 피자를 만들어서
    먹다니 전 못하는뎅 부러워요 ㅠㅠ

  7. Favicon of https://jiyooooo.tistory.com BlogIcon 지요(JIYO) 2020.12.28 23:40 신고

    고구마채 피자라니...!!!!!
    지금 저도 모르게 침을 계속 꼴깍 꼴깍 삼키고 있었어요...!!!ㅎㅎㅎ
    우와 이거 진짜 달콤하니 맛있겠는데요!!!
    고구마채를 어떻게 도우로 고정할까 했더니 계란으로 하면 되는군요!ㅎㅎ
    이거 꼭 해먹어 봐야겠어요!ㅎㅎㅎ

    • 넵~ 고구마채가 그다지 고정력은 없지만,
      얇게 채썰어서 약간 튀기듯이 구우면
      나름대로 형태 고정이 되더라고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지요님^^

  8. Favicon of https://lsmpkt.tistory.com BlogIcon 가족바라기 2020.12.31 23:13 신고

    올한해도 수고 많으셨어요
    마무리 잘하시고 신축년 좋은일만 가득하세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Recent posts